대전세무서 무료 세무상담 `호응'

14일까지 소통주간 운영

2018-09-11     한권수 기자
대전세무서가

 

대전세무서(서장 장종환)가 관내 영세납세자지원단 나눔세무사가 참여하는 영세납세자 무료세무상담 창구를 개설, 운영한다.

국세청은 납세자 중심의 맞춤형 소통을 강화하고 소통역량을 집중하기 위해 매 분기 한 주간을 `세무지원 소통주간' 으로 정해 운영하고 있으며, 이번 3분기에는 10~14일까지 운영한다.

대전세무서는 이와 관련 1층 민원봉사실 내에 상담창구를 마련하며, 상담을 원하는 납세자는 소통주간 내에 세무서를 방문해 상담하거나 납세자보호실(042-229-8213)에 상담예약을 하면 편리하게 상담을 받을 수 있다.

장종환 서장은 “세무지원 소통주간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, 납세자와 상시적인 공감소통을 활성화해 납세자가 세금에 대한 고충없이 생업에 전념할 수 있는 세정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” 고 말했다.

/대전 한권수기자
kshan@cctimes.kr